Tap here to download the Cisco News Mobile App for the best Cisco Network mobile experience!

시스코, SD-WAN과 보안이 통합된 새로운 형태의 클라우드 엣지 선보여

시스코, SD-WAN과 보안이 통합된 새로운 형태의 클라우드 엣지 선보여
시스코 코리아는 보안 및 소프트웨어정의 WAN 네트워크(SD-WAN) 기술을 통합하여 클라우드 서비스를 보다 신속하고 확신 있게 수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스코, SD-WAN과 보안이 통합된 새로운 형태의 클라우드 엣지 선보여 READ FULL ARTICLE

시스코, SD-WAN과 보안이 통합된 새로운 형태의 클라우드 엣지 선보여

November 14, 2018
  • Press Release

  • 815

  • Save

  • 기업 뉴스, 클라우드

시스코, SD-WAN과 보안이 통합된 새로운 형태의 클라우드 엣지 선보여

 

•신규 SD-WAN 기술로 어플리케이션의 품질 및 보안과 업무 생산성 향상

•구현이 쉽고, 안정성과 함께 대규모의 확장성 제공

 

[2018년 11월 14일] 시스코 코리아(대표 조범구, www.cisco.com/web/KR)는 보안 및 소프트웨어정의 WAN 네트워크(SD-WAN) 기술을 통합하여 클라우드 서비스를 보다 신속하고 확신 있게 수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오늘날 조직들이 공공·민간·SaaS 등 다양한 클라우드 내에서 애플리케이션을 관리하고, 또한 사무실을 벗어나 어디서든 업무에 접속하는 문화가 조성되면서 네트워킹과 보안을 모두 충족하는 새로운 클라우드 엣지의 필요성이 대두된 데 따른 것이다.

이제까지 IT 업계는 SD-WAN 솔루션을 도입할 때 애플리케이션 경험 또는 보안, 둘 중 하나만 선택할 수밖에 없었다. 이번에 시스코가 선보이는 보다 강화된 SD-WAN 포트폴리오를 통해 새로운 클라우드 엣지를 구현, IT 기업이 더 향상된 애플리케이션 경험을 제공하도록 기여하고, 전례없는 단순성과 대규모 확장성을 바탕으로 사용자들의 생산성을 한층 향상시키는 동시에, 지점(branch)에서부터 클라우드까지 전 영역 어디든 최고 수준의 보안을 용이하게 적용할 수 있다.    

시스코 엔터프라이즈 네트워킹 부문 총괄부사장인 스콧 헤럴(Scott Harrell)은 “새로운 클라우드 엣지의 형성으로 고객들의 네트워크와 보안 아키텍처가 뒤섞이고 있는 만큼, 오늘날의 WAN 기기는 소프트웨어 정의 역량과 보안성을 보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시스코의 SD-WAN은 고객들이 네트워킹과 보안의 최대 장점을 누릴 수 있도록 기여한다”며, “이는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가능케 하는 역할로, 고객에게 더욱 신속하며 리스크가 적은 클라우드 도입을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간소화되고, 안전하며 확장 가능한 시스코 SD-WAN

시스코 SD-WAN은 당면한 현재의 가장 심각한 문제를 해결하고 미래 위협에 대비할 충분한 유연성을 갖추도록 설계되었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기능들은 다음과 같다. 

•보안과 SD-WAN 기술의 결합: 시스코 SD-WAN 장비에 애플리케이션을 인식할 수 있는 기업용 방화벽, 침입 방어에서 URL 필터링에 이르기까지 고도의 보안이 적용되어 단일 플랫폼에서 하나의 대시 보드로 통합 관리 가능하다. 시스코 SD-WAN은 업계 최고 사이버 위협 인텔리젼스 솔루션인 탈로스에 기반해 구동된다. 

•클라우드 보안 구축 간소화: 시스코 SD-WAN에 시스코 엄브렐라(Cisco Umbrella)를 통합, 네트워크 연결이 형성되기 전 위협 접근을 차단할 수 있다.

•애플리케이션 경험: 시스코는 마이크로소프트(MS)와 파트너십을 맺어 사용자 대상 오피스 365 애플리케이션 경험을 향상시켰다. 다른 벤더와 달리 시스코 SD-WAN은 MS 오피스 365 클라우드로 가는 가능한 모든 경로를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다. 시스코는 MS 오피스 URL을 이용해 가장 가까운 클라우드를 탐지, 사용자들에게 최대 40% 빠른 성능을 보장한다.    

•개방형 및 프로그램 작동 가능: 시스코 SD-WAN는 개방형 API를 바탕으로 서비스 제공자들과 파트너들에게 독창적인 신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에 시스코 데브넷(DevNet)은 개발자 및 네트워크 엔지니어 혁신 지원을 위해 새로운 SD-WAN 학습실과 샌드박스를 구성했다.

•신규 SD-WAN 인프라: 시스코는 빕텔라(Viptela)와 머라키(Meraki) 기반 세계 최대의 SD-WAN 포트폴리오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소규모 및 대규모 지사를 위해 설계된 두 가지 신규 통합 서비스 라우터(ISR)를 통해 고객의 선택의 폭을 넓혀준다.

•퀵 스타트 서비스: 시스코는 신규 SD-WAN 퀵 스타트(Quick Start) 서비스를 바탕으로 SD-WAN 구축을 빨리 할 수 있고, 고객의 리스크를 감소시킬 수 있다. 시스코 고객들은 고정된 가격으로 원격 구현 및 지식 전달 기능에 접근할 수 있는 권한을 얻어 프로젝트를 간소화할 수 있다.

•구입 및 관리 용이: 시스코는 신규 솔루션의 간편한 구매 및 관리를 지원, 네트워크와 보안 모두 단일 라이선스 모델을 통한 구입과 단일 인터페이스를 통한 관리가 가능하다.

한편, 이번에 발표된 신규 기능 중 시스코 ISR 1111X-8P 및 4461은 즉시 출시되며, 시스코 SD-WAN 보안과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365 소프트웨어는 연내 출시될 예정이다.

 

***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세계적인 기술 선도기업으로, 1984년 이래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무한한 기회와 가치를 실현하는 데 역량을 집중해 왔다. 시스코 임직원들과 제품, 파트너들은 사회가 보다 안전하게 연결됨으로써 궁극적으로 디지털 기회를 통해 보다 나은 미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최신 뉴스는 본사 뉴스룸시스코 뉴스 사이트 네트워크에서 각각 확인할 수 있다.

Also post on Post
0 Comments